찾아가는 집행부, 하나되는 조합원, 반격의 시작 7대 사무지회

[성명서] 자주적 단결권을 훼손한 사무지회 강제해산, 절대 받아들일 수 없습니다!

2021-07-19